2022년 8월 7일 일요일

22년 7월 30~31일 코로나 후유증

격리 기간이 끝났다고 해서 다 나은 것은 아니구나...


기침, 콧물, 가래, 무기력증이 계속 간다


최근 재 유행하면서 지금까지 안 걸렸던 사람들이 많이 걸리더라, 회사 사람들도 꽤 걸리기 시작했음

그래도 주변에 아직 까지 재 감염은 없음


혹시 모르니 월요일은 혼자 먹읍시다

서브웨이와서 샌드위치 사서 회사에서 먹읍시다
화요일까지는 혼자 먹어야지

퇴근했더니 포켓몬 맞추기 게임하고 있는 친구들

화요일, 오늘까지 혼자 밥을 먹자
속도 안 좋으니 죽을 먹읍시다

이런 행사도 하는군

수요일 아침

애들은 아침부터 놀고 있음
방학이라 학교 가지 않음

어제 그 봤던 포스터 연주회

포스터보다는 사람이 좀 적은 걸?

한식 부페에 왔습니다
요새 물가가 많이 올라서 밥 값이 하루가 다르게 오르는 듯

그냥 저냥 먹을만 함

요새 토를 많이 해서 너무 살이 빠져버린 이강선
집에 오면 포켓몬 배틀하자고 한다

형이랑도 한판

목요일은 이태리
오늘 애들은 방학이기도 해서 여수에 내려 갔음
난 코로나 후유증 등으로 내려가지 않는 걸로

저녁은 리더들과 선릉역 뽕족
대자가 6만원이 넘었던 걸로 기억하는데
족발도 가격 정말 많이 올랐구나

2차는 오늘 한잔? 와인 한잔?

우리가 들어오고 나서 사람이 우르르르

금요일 점심은 우육탕면

만두도 시켜주고

도가니 우육탕인데
굳이 도가니를 시킬 필요는 없을 듯

금요일 약속이 있었는데 취소가 되었나?
힘든 몸을 이끌고 피자헛 포장을 하고 집에 오는 데 땀이 주르르르르르르륵
정말 요새 너무 덥다...

아침에 빈둥 대다가 화제의 우영이 하이라이트를 봤는데
재밌더군
지금 회사 건물이 나오는데 센터뷜드 ㅋㅋㅋㅋ
어쩐지 요새 촬영차들이 보이더라

토요일은 위문 용품 사서 출발

참치를 시켰지

토실토실한 배꼽살
진짜 배꼽 위주로만 줄 줄이야..

정말.. 맛있더라..
이러니 밖에서 먹는 참치를 못 먹지

부산에서 가져온 대선 소주
오늘 머리가 많이 아팠는데 소주 탓일까?

홍게도 시켰지...

자숙은 생물을 못 따라오는 듯

고기도 먹었지 ㅋㅋ

역시 이마트 고기가 품질이 좋더라

다음 날 점심은 중국집
세상 맛 없더라..
탕수육은 짜고 딱딱하고 못 먹겠음...

저녁은 에어 프라이기
확실히 탕수육은 고메 탕수육 등이 맛나다

이번 주는 정말 푸욱 잘 쉰다
후유증이 생각보다 길게 가는구나..
집 나간 체력은 언제 돌아올 것인가...

22년 7월 23~24일 덜컥 코로나... 선영이 생일

월요일 출근을 했더니 몸이 좀 좋지 않더라


부산 다녀온다고 좀 무리를 했나 몸이 너무 좋지 않다


점심 먹고 펜케이크 하우스에서 커피 한 잔

잔을 팔긴 하지만 잔은 좀 그렇네

그래서 몸이 좋지 않아서 반반차 사용하고 바로 검사하러
맙소사... 양성이라니..
우리가 가족 모두 걸렸을 때도 안 걸렸었는데
확실히 좀 무리했더니 바로 걸려버리네??
어디서 걸렸을까....

일단 집에 와서 그 다음 날에 휴가 내고 쭉 잠만 잔 듯

다음 날 들어온 배식 ㅋㅋㅋ

화요일 저녁이었던 것 같은데 
잘 때 힘들었는데 (1시간 이상을 못 잠) 약의 힘을 빌려서 잠을 잤더니 괜찮더라
그래도 오한이 조금은 있음
(날이 지날 수록 점점 없어지더라)

업무 장소

수요일 저녁은 피자로...
결혼하고 산 삼성 김치 냉장고가 고장 났다...
냉매가 안에서 세서 고치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답변만...
7년 넘어서 보상도 안되고
냉장고 보고 제자리도 안 해 놓고 가시고 매우 실망

어딜가더라도 소독수를 뿌리고 다닌다

재택근무 끝나서 모니터 쓸 일 없다고 생각했는데..
바로 생겼구만...

저녁 배식 ㅋㅋㅋ
고기 반찬이다~!~!~!

한선이가 그린 가족 그림

수박을 반으로~!~!~!
생활 통지표가 왔는데... 획일적으로 작성된 통지표..
한선이 1학년 때도 그렇고 담임선생님 운은 없는 듯

금요일은 선영이 생일인데 나갈 수가 없다.....
그래도 동네 꽃 배달 시킴

뒷바라지 한 선영이를 위해 배달 식사

치즈 케익 먹고 싶다고 해서 사온 치즈케익

생일 축하합니다

친구들은 오늘 나가서 만원씩 엄마 생일 선물 사서 왔더라
꽃도 사고 슈퍼에 가서 젤리도 사고

정성스럽게 편지도 쓰고

꽃과 선물 전달식이요~

생신 축하드립니다

사온 선물들

어서 열어보세요~

정성스럽게 편지

(엄청 비싼) 마카롱도 샀더라
어떻게 딱 만원에 맞춘 듯 능력도 좋음

강선이가 그려준 아빠 사진
그리고 잘라서 왔네
많이 컸네 우리 아들

비상비상!
강선이가 토를 하기 시작한다 ㅠㅠ
밤 새 잠을 못 잔 듯 ㅠㅠ

한선이랑 강선이 격리도 필요할 듯 (혹시 모르니)
강선이는 물만 마셔도 토하고 위액을 계속 토하더라 ㅠㅠ
너무 짠 하다

점심인가? 저녁인가?도 대충 때우고

우리 집에서 아이브가 나올 줄이야..

친구들의 포켓몬 맞추기

난 드디어 격리가 끝났는데 강선이가 빨리 낫 기를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