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4월 17일 화요일

18년 4월 14~15일 옥토경보를 울려라~

정말 한참 빠져있다 옥토넛에~

자기 전에도 옥토넛 얘기해달라고 하고 옥토넛 만화는 물론이고 선물 사달라고 하고~ 완전 푹 빠져있음

시작 전 주중 사진

월요일에 퇴근하고 왔더니 

제법 수가 많은데 잘 맞춘다

왜 승민이형은 칼 가위 쓰는데 자기는 안되냐고
몇 살까지 커야하냐고 묻는 한선
칼은 승민이형도 아직 안되고 가위는 지금 너도 써도 돼 했더니 가위질 시작
포켓몬 카드 다 자름 ㅋㅋ 

당분간 핫할 탐험선X

요새 회사에 일도 많고 사건도 많아서 종종 늦는데 믖게라도 들어가면 정말 엄청 좋아한다
한강브로에겐 내 몸이 놀이터인듯?

주말에 강선이가 먼저 일어났음
밥 달라고 먼저 앉음 ㅋㅋ
아침밥을 먹고 집에서 놀다가 점심까지 먹고 남양주 출발
애들은 역시나 차에서 잠들었지만 얼마 못 잔듯

오자마자 괴물놀이한다고 숨는다
물론 내가 괴물이다
승민이는 잠들고 애들은 한참 논다

강선이는 뭐가지고 놀고 싶으면 기다리고 그런거 없다 무조건 달라고 눕는다 ㅡㅡ
정말 한선이가 많이 양보해준다

이게 뭐라고 신기한지 ㅋㅋ
실은 애들 저걸로 무당벌레 찾고 있는 중
쌩뚱맞게 집에서 무당벌레가 나왔는데 효인이 보여준다고 했다가 날아가버림 

옥토넛 퍼즐을 맞추는 한선
결국 다 맞췄다 세판정도

또 맞추자
그리고 저녁은 동네 감자탕집으로~

우와 애들 놀이터 잘되어있다

애들 엄청 신났다

돈까스 먹을 생각보단 놀 생각

오우 이런것도 있오

많이 컸다 예전 나스카랜드에서는 너무 어렸어서 못 탔는데

재밌는지 몇 번을 타더라

그리고 약간의 장을 보고 집으로 왔는데
강선이 딸기 흡입

진짜 혼자서 다 먹더라

몇 개 안남았다고 하니 손으로 남은거 다 잡고 ㅋㅋ

후식으로 아이스크림까지

안방에서 옥토넛 영화보면서 거실에 종종 과자먹으러
감자탕집이 맛도 있고 싸고 놀이방도 잘되어있고 하이라이트구만!!

옥토경보 약을 갈아줬더니 일어나자마자 옥토경보 놀이 (한선이는 주말에 이게 제일 재밌었다는데..)
강선이는 연극이 제일 재밌었는 드그리고 동네 마트에서 하는 연극보러옴

무려 40분

강선이는 너무 신났고 한선이는 조금 무서운듯함

저번에 남양주 이마트에서 봤던 사람들인듯
이렇게 주말에 마트돌면서 아르바이튼가? 재능기부? 여튼 열심히 사시네

한선이는 호랑이 나오는 부분에서 조금 무서워했지만 강선이는 너무 재밌는듯

미소가득

이 분이 정말 잘하시네 ㅋㅋ
저번보다 훨씬 재밌다

그리고 장난감 보러 마트에
한선이는 옥토포드 가지고 싶다고
그렇게 한껏 장을 보고

점심은 먹고 들어가자

애들이 많이 졸린 듯 그렇게 많이 안 먹네?

야무지게 먹는 강선과 한선

후식까지 사줬다
아이스크림을 놓질 않는다

제일 밑까지 냠냠 다 먹음
얼마나 맛있으까
그리고 집에와서 낮잠을 자는데
확실히 우리집 말고 다른 집에서 자는 건 많이 피곤

한라산 솟은지 알았다 ㅋㅋ 넌 이포즈로 자야하겠니? ㅋㅋㅋ

저녁에 라면을 먹고 싶어 먼저 라면을 끓여먹었더니 역시나 애들도 자기들도 달라고

스낵면 끓여서 조금 줌

역시 강선이의 딸기 사랑
다 먹을 기세
한선이는 입에도 안댄다 ㅜㅜ

저녁엔 우체통 놀이
옥토넛 그리고 한글쓰고~

뭐가 그리 신나는지
'열 내가 막내야?'나오면 엄청 웃는다

행복한가 제군들~

한참을 이렇게 놀다가
옥토넛 얘기 두개를 듣고 잠에 듭니다~

2018년 4월 9일 월요일

18년 4월 7~8일 하비오 쿠우쿠우 그리고 제2롯데월드몰

그 전에 주중 사진을 달려보자

화요일에 갑자기 상이 생겨서 대구에 다녀왔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대구는 초등학교 때 자매결연?으로 가보고 그 뒤 첨 아닌가 싶다

수요일이다 양재천에 벚꽃이 만개했다고 해서 나가 보았다
산책을 너무 길게 했다 빡시다

저녁엔 또 춘복 참치 ㅋㅋ
아 진짜 너무 맛난거 아니냐
네명이서 7접시 먹은 듯...
여긴 눈치 안줘서 좋다
서빙하시는 분께 팀 조금 드렸더니 너무 잘 해주신다
서로 윈윈인가??

금요일 저녁 요새 한강브로가 푸욱 빠져있는 옥토넛 종이접이 책을 꺼냈다

강선이는 페이소 선택 한선이는 응? 튜닙선택 
콰지 선택할줄 알았는데

튜닙 만드는 중 물론 내가 많이 도와줌

아침부터 잉클링과 바나클 만들자는 형제여
그리고 옥토넛 장난감 사달라는데 없어서 이 원이 옥토포드다 했더니 한참을 논다
그리고 점심 먹기 위해 간 곳은?

벗어날 수가 없다 쿠우쿠우 ㅋㅋ
애들 놀이방있는데가 짱이다
애들은 가서 놀라고 말도 안했는데 놀이방 자동입장

잠깐 놀다 배를채운다

이녀석은 새우 10마리는 먹은 듯
새우새우 하면서 새우를 마시는 듯?

앗싸 맛난 피자다

얼어있는 망고까지 섭렵
강선이는 정말 잘 먹는다 새로운 것들도

요플레에서 초코첵스만 빼먹는 얌생이 시전

또 뭐먹고 있냐 끝이없다
망고던가?

음료수도 겟! 와플도 겟!!

이제 좀 먹은거 같냐? 초코과자도 먹고 아이스크림도 먹고 배부른지 이제야 놀이방

빙글빙글 돌려라
놀다가 또 나와서 간식먹고 또 들어가고...
우리도 편하긴 하다
거진 세시간 있다가 나왔다 ㅋㅋ
사람많으면 이용시간 제한 있는데 만석은 아니라 다행
저기 다녀오고 집에서 낮잠자니 하루가 다 가네
우리도 너무 배불러 저녁은 스킵

다음날 아침 옥토넛을 받고 싶다는 소망을 쓴 편지를 보내보자
물론 수신자는 나다 ㅋ

꼭 받고 싶습니다

헤맑게 웃는 아이들

다시 시작된 개구리 잡기
두 번째와서 그런지 그렇게 좋아하지는 않는군

그래도 잘 논다

한선이는 너무 먹고 싶단다 ㅋㅋ
언제 한 번 사줘야겠다

강선이 지정석...

말보다 마차를 좋아하는 강선
말 타봐라 그래도 안탄데

이게 그리도 재밌냐
예전에 누가 이런거 이용하나 했더니 우리 아들들일줄이야 ㅡㅡ

물이 떨어지는 신기한 조형물도 있고

인공 벚꽃길도 있다

사진찍자니까 쌩~

엄마랑 강선이만
강선이 왠일로 반짝이 신발 안신음

한선이는 올라와서 쁘이~

옛날 티비다 나도 아련히 광고내용들이랑 기억난다

찜닭집에 왔음

무를 먹는 강선
너의 도전 정신에 박수를 보낸다

못난이 표정 ㅋㅋ

그리고 지하철로
여기서 중앙일보 임기자님 만났음 ㅋㅋ

서점을 들어가려다 뭐하는지 나도 하고 싶다~

교보문고에서 석촌호수에 벚꽃이 활짝 피었다
날씨가 안 좋은게 흠
한선이 편지 덕인지 중고장터에서 탐험선X가 나왔다
걸어갈 수 있는 거리라 나 혼자 다녀오기로

갔다 오는 길에 석촌호수 구경

올해도 어김없이 피는구나

애들은 서점에서 책보고 있었음

찾기 책인데 포기않고 잘도 찾네

석촌 호수에서 행사하길래 풍선만 하나씩 받고
날도 춥고 사람도 많아서 집으로

가는 도중 한선이 탐험선X 발견
이거 뭐냐고 ㅋㅋ

이번 주 일기주제는 탐험선X다

스티커도 붙여주자

간식은 빵 요넘 맛나게도 먹는다
얼마나 맛날까

옥토넛 본다고 눈을 떼지를 못 하네

탐험선 자랑
머리말릴때 누워서 말려서 머리가 뜬건 안 자랑

정말 좋아한다
얼마나 갈까 ㅋㅋ 당분간은 가겠지?